한국어

여행지


낭낭29세

단궁류 트리낙소돈과 양서류 브루미스테가가 같이 굴 속에 보존된 화석이라는데 왜 볼때마다 이리로 들어오도록 해가 생각나는